'Pivi'에 해당되는 글 1

  1. 2007/07/20 즉석에서 사진 뽑는 후지필름 피비 MP-300 (18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찍히기를 좋아하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그렇지 않은 사람도 은근히 많습니다. 카메라를 들이대면 곧바로 포즈가 나오는 사람이 있지만 손으로 얼굴을 가리거나 고개를 돌려버리는 사람도 많죠.

주변에는 카메라 들이대면 “카메라 안 치워?”하며 도끼눈을 뜨는 사람도 있었는데(여잡니다) 도끼눈 뜨다 어떻게 사진 한 번 찍힌 이후로는 다른 사람들처럼 고개를 돌리거나 손으로 얼굴을 가리더군요. 상대방 동의 없이 도촬은 하지 않는데 그 때 상황이 어떻게 그렇게 됐답니다.

사실 저도 사진 찍히는 걸 별로 좋아하진 않습니다. 다른 분들은 어떨지 몰라도 저는 사진 속 제 얼굴이 그다지 마음에 들지 않더군요. 아마도 익숙하지 않은 게 가장 큰 이유일겁니다. 그래도 잘 나온 사진 한 장 책상 위에 걸어두면 왠지 모르게 마음이 뿌듯합니다.

사진 찍히기를 싫어해도 사진이 직업인 분들이라면 단점을 가리면서 ‘아주 예쁘게’ 사진을 찍어주시는 까닭에 그런 분들이 카메라를 들면 제가 먼저 얼굴을 들이밉니다. 한 장 찍어달라고 말이죠.

저는 사진을 잘 찍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찍어달라는 사람은 주변에 꽤 있습니다. 촬영물은 파일이나 사진 등 어떤 형태로든 돌려주거든요. 요즘에는 후지필름의 피비 MP-300이 생겨서 파일보다는 즉석에서 사진을 뽑아주는 횟수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사진 찍기 싫어하는 사람들도 피비로 즉석에서 사진 뽑아주는 걸 보더니 사진 찍어달라고 난리도 아닙니다.

이 제품을 쓰면서 새로운 취미가 생겼습니다. 처음 보거나(주로 인터뷰 대상) 오랜만에 본 사람들을 촬영하고 피비를 이용해 즉석에서 사진 한 장 스윽 뽑아주고 제도 한 장 가지는, 뭐 그런거 말입니다.
 
피비는 즉석 사진을 뽑아주는 휴대용 사진 인화기입니다. 픽트브릿지를 지원하는 카메라나 적외선 통신 기능을 지원하는 PC나 휴대폰의 사진을 앉은 자리에서 뽑아주는 제품입니다.

한국후지필름이 이 제품을 정식으로 들여오지 않기 때문에 구입하려면 오픈 마켓이나 동호회 공동구매 등을 이용해야 합니다. 쉽게 구할 수 있더군요. 고장 났을 때 A/S가 안 돼서 불안하긴 하지만 어디 떨어뜨리는 일이 없는 한 고장 나는 일은 없을 듯 합니다.

사실 불편한 게 많습니다. 픽트브릿지 지원하는 카메라나 적외선 통신 지원하는 휴대폰, 그 속에 있는 사진만 뽑을 수 있거든요. PC로 불러와서 편집하고 다시 카메라에 넣었을 경우라면 인화가 되지 않습니다. 노트북이나 PC에 적외선 포트가 있으면 그걸 이용해서도 사진 뽑을 수 있습니다... 만 요즘 적외선 통신 포트 있는 PC가 어디 있나요.

그래서 피비 모임 같은데선 적외선 포트만 따로 공동구매를 하곤 하더군요. PC 속에 있는 사진 뽑으려고 말이죠. 대단한 정성입니다. 한편으론 그만큼 불편해도 이 제품을 쓰고 싶다는 뭐 그런 거 아니겠습니까. 붉은색이 돌고 원본 사진이 약간 크롭되어 나오는 단점이 있지만 이정도 단점은 피비가 내뿜는 지름신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닙니다.

단점이라고 말하기는 어렵지만 필름 값도 만만치 않습니다. 한 장에 500원 꼴이거든요. 흠. 비싸다면 비싸고 그렇지 않다면 또 그렇지 않습니다. 받는 사람 좋고 뽑아서 주는 저도 좋으니까요. 얼마 전에 필름 100장 구입해서 신나게 찍고 있습니다.

제품 가격은 13만 원 정도? 100장 들이 필름 가격은 5만원을 넘기더군요.

제품 리뷰 보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7/07/20 18:29 2007/07/20 18: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