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www.microsoft.com)는 지난 7월 티저(teaser) 광고로 일부 실체를 드러냈던 ‘Ultimate Keyboard'를 13일(현지 시각) 정식으로 발표했다.

이 제품의 정식 명칭은 MS 와이어리스 엔터테인먼트 데스크톱 8000. 티저 광고를 통해 처음 소개될 당시만 해도 지능적인 키 백라이트와 별도 전원 없이 패드 위에 올려두면 충전이 되는 방식 덕에 높은 관심을 끌었던 바 있다.

키보드와 마우스로 구성된 데스크톱 8000은 블루투스를 지원해 약 10m 반경에서 무선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키보드 상단에 붙는 패드 형태의 차징 허브는 PC와 USB로 연결돼 블루투스 리시버 역할을 한다. 또 키보드와 맞대거나 마우스를 올려두면 충전 작업을 수행하며 기기에는 배터리 잔량이 표시된다.

키보드 상단에 붙는 패드 형태의 차징 허브는 PC와 USB로 연결돼 블루투스 리시버 역할을 한다. 키보드와 맞대거나 마우스를 올려두면 충전이 된다.

휴대 디바이스에 블루투스를 적용할 경우 전력 소모가 심한 것은 최근 문제점으로 지적되고 있으나 키보드 마우스는 사용 공간이 제약되는 만큼 큰 문제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키보드는 V자형으로 약간 꺾어진 형태다. 키보드만으로도 간단한 마우스 조작을 할 수 있도록 오른쪽 상단에 내비게이션 패드를 위치시켰다. 비스타와 궁합을 맞추기 위해 시작, 가젯, 라이브 콜, 미디어 센터 스타트 버튼을 따로 둔 것도 특징이다. 자주 쓰는 단축키는 노트북과 비슷한 형태로 Fn 키를 혼합해서 지정을 해둘 수 있다.

마우스는 4방향으로 스크롤이 가능한 틸트휠을 포함해 총 5개의 버튼으로 이루어져 있다. 인텔리 포인트 소프트웨어와 연동하면 휠을 누르고 돌리는 것만으로 창과 창 사이를 자유롭게 오갈 수 있는 기능도 갖추고 있다.

키보드는 V자형으로 꺾어진 형태다. 비스타와 궁합을 맞추기 위해 시작, 가젯, 라이브 콜, 미디어 센터 스타트 버튼을 따로 마련했고 오른쪽 상단에는 터치 패드 역할을 하는 내비게이션 패드를 위시키켜놓았다. 또 Fn 키를 활용하 단축 버튼을 지정할 수 있다.

와이어리스 엔터테인먼트 데스크톱 8000에서 가장 특징적인 부분은 인텔리전트 백라이팅. 제품에는 빛을 감지하는 센서가 부착돼 주위가 어두워지면 자동으로 키의 밑 부분에 빛이 들어온다. 주위에 사용자가 없을 때는 백라이트는 자동으로 꺼진다. 직접 밝기를 조절할 수 있으며 이 기능의 사용 여부는 수동으로 설정할 수 있다.

와이어리스 엔터테인먼트 데스크톱 8000은 2007년 2월에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249.95달러. 백라이팅 기능이 제외된 와이어리스 엔터테인먼트 데스크톱 7000은 2007년 1월 149.95달러에 출시된다.

전자신문인터넷 버즈(http://www.ebuzz.co.kr)
한주엽 기자 powerusr@etnews.co.kr
기사 원문 보기

2006/09/18 12:06 2006/09/18 12:06

트랙백 주소 :: http://powerusr.delighit.net/trackback/156